마약을 복용한 후 그린 자화상은 어떤 모습일까?

이미지출처: 이하 boredpanda
이미지출처: 이하 boredpanda

 

해외 매체 보어드판다(boredpanda)는 미국에서 벌어진 마약 LSD에 대한 실험 '마약을 복용한 후 그린 자화상'에 대해 보도했다. 해당 실험은 미국 정부가 1950년대에 시행한 실험으로 피험자는 200마이크로그램의 LSD를 복용한 후 아홉시간에 걸쳐 11장의 자화상을 그렸다. 각각의 그림들은 15~45분이 소요되었으며 자화상들은 시간이 경과하며 충격적으로 변화한다. 그림들은 다음과 같다. 

 

15분 경과

 

45분 경과

 

1시간 45분 경과

 

2시간 15분 경과

 

3시간 30분 경과

 

6시간 경과

 

6시간 45분 경과

 

8시간 45분 경과

 

9시간 경과

 

해당 실험에 사용된 마약 LSD는 일종의 '환각제'이며 알려진 환각제 중 가장 강한 환각을 가져오는 약이다. 엄청난 환각작용 때문에 현재 국내에서는 금지된 약물이며, 미국에서도 '치료'와 '연구' 목적으로만 극소량만 사용되는 약물이다. 

▣ 이 기사는 오펀 저작물이며 가공 또는 배포 권리를 확보하고 게재되었습니다.